[티브이데일리] 신예 하민지, KBS2 드라마 스페셜 '인빛시'로 정식 데뷔
   


[티브이데일리 전아람 기자] 신예배우 하민지가 KBS2 드라마스페셜 연작시리즈 '인생에서 가장 빛난 시간'(극본 김효선, 연출 김원용)으로 정식 데뷔를 한다.

하민지는 오는 11일 첫방송되는 '인생에서 가장 빛난 시간'(이하 '인빛시')에서 주인공 서연(여민주 분)의 친구로 출연하며 개성 강한 연기로 드라마에 활력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드라마 '인빛시'는 밴드 톡식의 드러머 김슬옹과 리드보컬 김정우가 캐스팅 돼 화제가 된 드라마로 김슬옹은 밴드 연주가 유일한 낙인 반항적인 고교생 기련 역을 맡았고, 김정우는 기련의 밴드 멤버로 동반 출연한다.

하민지는 "대학을 졸업하자마자 드라마에 출연하게 되어 정말 기쁘고, 이 드라마를 졸업 선물을 받은 거 같아 정말 행복하다"며 "처음으로 공중파 드라마에 출연하는 만큼 최선을 다해 시청자들에게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도록 잘 하겠다"고 데뷔 소감을 밝혔다.

하민지의 소속사 제이스타스 관계자는 "민지가 대학생활 시절에 리틀 이나영으로 불렸으며 작은 체구에 또렷한 이목구비로 대학교 홍보모델로도 활동 했다"고 전했다.

한편 '인생에서 가장 빛난 시간'은 오는 11일 밤 11시 25분에 첫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전아람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제이스타스]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Bruce